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이우청 경북도의원, 심폐소생술로 쓰러진 70대 여성 구했다.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3.10.25 20:13
  • 댓글 0

[김천=황악신문] 현직 경북도의원이 심폐소생술로 쓰러진 70대 여성을 구했다.

25일 낮 12시 30분경 김천시 조각공원길 등촌 샤브칼국수에서 A(여.70대)씨가 가족과 식사중 화장실에 가려다 갑자기 쓰러졌다.

앞 좌석에서 식사중이던 이우청 경북도의원(김천 2지역구)이 즉시 달려가 심폐소생술을 시행했고 A씨는 잠시 후 깨어났다.

이우청 경북도의원이 쓰러진 노인에게 심폐소생술을 하고 있다/황악신문

A씨는 수술을 받는 등 심장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우청 경북도의원은 김천에서 4선 시의원과 시의회의장을 거친 후 현재 경북도의원(건설소방위.신공항지원특위위원장)으로 활발한 의정활동을 하고 있다.

이 의원은 해병대를 만기 전역했다.

제보자인 시민 B씨(44.대신동)는 “할머니가 갑자기 쓰러져 손님들과 직원들이 당황하고 있는데 손님 한 분이 바로 달려가 심폐소생술을 해 할머니가 깨어났다”며 “119가 생각보다 늦게 와 큰일날 뻔 했다”고 말했다.

#황악신문 #이우청 도의원

김서업 대표기자  hwangaknews@naver.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업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니어모델협회, 나영민·우지연 의원 자문위원 위촉
김천시니어모델협회, 나영민·우지연 의원 자문위원 위촉
김천상무 후원회장, 800만원 회식비 결제 논란... 시민들
김천상무 후원회장, 800만원 회식비 결제 논란... 시민들 "거짓말이라면 책임져야“(제1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