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취재수첩
<취재수첩> 맘카페에 길을 묻다“영향력에 걸맞는 역할에 대한 고민과 점검 필요”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0.12.22 18:46
  • 댓글 5
22일 율곡동에 거주하는 43세 여성 L씨가 <황악신문>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22일 오후 한 여성이 기자를 찾아왔다 그녀는 본인의 이름을 언론에 공개하지 말아 달라고 부탁했다. 율곡동에 거주하는 43세의 주부 L씨였다.

그는 맘카페에 대해 할 말이 있다고 했다. 최근에 굉장히 억울한 일을 겪었다며 세 장의 메모지를 내밀었다. 내용을 살펴보니 간단치 않았다.

문답식으로 정리해 봤다.

-기자를 찾아온 이유가 무엇인가?
“ 며칠 전 살고 있는 율곡동 아파트 단지 같은 라인에서 코로나 환자가 발생했다. 하루가 지난 후에 시청에서 나와 엘리베이트 방역을 실시했다. 김천의 A맘카페에 잘못된 내용이 올라와 직접적인 피해자들이 보면 오해의 소지가 있을 것 같아 글을 올렸다”

-그것이 무슨 문제인가?
“글을 올리고 나서 규정을 확인하라는 댓글이 달리고 문의 할 시간도 없이 활동정지가 되었다”

-규정에 어긋난 점이 있었던 것 아닌가?
“ 카페 규정을 아무리 찾아봐도 어긋나는 부문이 없었다. 너무 화가 나서 다른 밴드에 올렸더니 카페 운영진이 챗이 왔다. 저와 대화하기 위해 활동정지를 풀었다고 했다. 어이가 없었다“

-정지 이유가 무엇이었나?
“ 처음에는 제가 타밴드에 올린 글에 달린 댓글을 지적하며 분란의 소지를 이야기했다. 카페외의 활동까지 제지를 받아야 하느냐고 항의하자 한참을 다른 얘기를 하다가 챗을 시작한지 한 시간 만에 제 아이디가 도용당한거 같아 정지를 했다고 했다”

-규정에 어긋난게 없는데 왜 아이디를 정지당했나?
“ 카페규정하고 상관이 없는 일이 아니냐고 물으니 그런 규정은 없지만 운영진의 결정으로 할 수 있다고 했다. 운영진이 규정과 상관없이 자기들이 활동정지를 하고 싶으면 한다는 말로 이해했다.

- 맘카페에 대해 다른 문제도 있나?
“ 제가 쓴 글에 달린 댓글에 맘카페로 인해 가게문을 닫았다는 분도 계셨고,업체 홍보비에 대해 문제가 있다는 글도 있었다. 사업자로 등록하지 않고 돈을 받는 것이 불법이 아니냐고 하는 분도 있었다. 맘카페에서 받는 광고비는 분기별로 회원들에게 오픈해야 된다는 글도 있었다.

-더하고 싶은 말이 있나?
“요즘 SRF에 대해서 시끄럽다. 우리가 살고 있는 김천시의 현안에 대해 회원들이 아는 것은 좋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회원들은 각자의 생각이 다를 수 있다. 맘카페가 정치적인 부분으로 흐르거나 회원들을 끌고 가려고 하는 것은  반대다. 김천시장이나 시의원들에 대해 SRF문제와 관련해서 언급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 시장과 시의회가 SRF문제에 대해서는  맘카페와 다른 생각을 할 수도 있고, 소극적이라고 해서 비난하거나 몰아부치는 것은 정당하지 않다. SRF에 대해서는 생각이 다를 수 있지만 또 다른 사안에 대해서는 정말 열심히 그분들의 역할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김천의 주요현안에 대해서 맘카페가 대책 없이 무조건 반대하는 것은 회원들의 생각과 다를 수 있고 잘못하면 김천시의 여론을 혼란스럽게 할 수 있다,

L씨가 가져온 맘카페에 대한 메모

그녀는 마지막으로 꼭 하고 싶은 말이 있다고 했다.

“ 이 글을 보고 저에 대해 한쪽으로 재단하거나 비난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맘카페가 본인들의  생각이나 정치색과 맞지 않다고 회원정지를 시키는 것은 문제가 있다. 서로 소통하고 상생해서 발전을 위해 노력해야 하는데 김천의 맘카페는 지금 무엇을 하고 있는지 한 번 점검해 볼 시기라고 생각한다”

인간은 항상 지금 가고 있는 길이 옳은 방향인지 반문하고 점검하고 되뇌어 볼 필요가 있다.

오늘 L씨의 글을 보고  맘카페들이 그 기능과 역할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는 계기로 삼았으면 하는 바램이다.

회원들의 작은 소리도 허투루 듣지 않고 귀기울여 소통한다면 더욱 성장하고  시민들과 회원으로부터 사랑받는 맘카페가 될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

김천의 맘카페가 우리나라에서 최고로 멋진 맘카페가 되기를 소망한다.

 

#황악신문 #맘카페의 역할

김서업 대표기자  hwangaknews@naver.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업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혁신도시 2020-12-23 21:21:57

    본인지인들, 가족 장사 홍보. 치가떨려서 필요한것만 딱 취하고 상종안해요   삭제

    • 김천맘 2020-12-23 20:59:31

      맞아요
      운영진의 맘에 안들면 무조건 활동정지 먹이더라구요
      줏대없이 운영하는 방식에 화가 나서 거긴 잘 안 갑니다.
      운영하기 힘들면 다른분들께 맡기심이..
      이일저일 참 바쁘신거 같은데.   삭제

      • 2020-12-23 10:35:16

        의심은 했지만 이렇게 상황이 심각한줄 몰랐네요
        카페 운영자들이 우리를 봉으로 보고 있었다는게 화나네요   삭제

        • 김천시민 2020-12-23 10:13:33

          맘카페 리더가 자기 성향과 맞지 않다고 다른 의견을 게시하는 회원을 아내는 것은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작은 권력조차 개인의 마음대로 횡포를 부리는 맘카페는 퇴출돼야 하지 않을까요   삭제

          • 맘카페 2020-12-23 09:38:04

            맘카페의 횡포
            잘정리하셨네요
            너무정치성향 강한카페문제죠
            사드이후더심각해진듯   삭제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경북도, 경북신용보증재단 박진우 이사장 직무정지 통보
            경북도, 경북신용보증재단 박진우 이사장 직무정지 통보
            김천시체육회, 종목별단체회장 선출 완료
            김천시체육회, 종목별단체회장 선출 완료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