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속기획 詩가 있는 뜨락
지게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3.11.20 18:16
  • 댓글 0

돌짐을 진 아버지는 땅만 보고 걸었다

어느 하루 지게를 벗던 날

온몸으로 올려다 본 하늘이 눈부셔

영영 눈을 감아버렸다.

『수신되지 않은 말이 있네』 2023 애지

유은희

작가 유은희

청산도 외딴 섬에서 태어났다. 원광대학교 문예창작학과 및 대학원을 졸업했다. 2010년 국제해양문학상 대상을 수상하면서 글쓰기 활동을 시작했다. 그녀의 시집으로는 <도시는 지금 세일중이다><떠나는 자의 등 뒤에서 저녁이 온다>가 있다. 전자책 소시집은 『사랑이라는 섬』이 있다. 현재 전북에서 인문도서관과 독서 글쓰기 강사,길 위의 인문학을 진행중이다.

#황악신문 #유은희

김서업 대표기자  hwangaknews@naver.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의회,내년 예산안 1조 3650억원 심사 시작
김천시의회,내년 예산안 1조 3650억원 심사 시작
김천의료원,슬기로운 시민건강강좌...여성호로몬 치료,녹내장 관리 등 4강
김천의료원,슬기로운 시민건강강좌...여성호로몬 치료,녹내장 관리 등 4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