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속기획 詩가 있는 뜨락
지게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3.11.20 18:16
  • 댓글 0

돌짐을 진 아버지는 땅만 보고 걸었다

어느 하루 지게를 벗던 날

온몸으로 올려다 본 하늘이 눈부셔

영영 눈을 감아버렸다.

『수신되지 않은 말이 있네』 2023 애지

유은희

작가 유은희

청산도 외딴 섬에서 태어났다. 원광대학교 문예창작학과 및 대학원을 졸업했다. 2010년 국제해양문학상 대상을 수상하면서 글쓰기 활동을 시작했다. 그녀의 시집으로는 <도시는 지금 세일중이다><떠나는 자의 등 뒤에서 저녁이 온다>가 있다. 전자책 소시집은 『사랑이라는 섬』이 있다. 현재 전북에서 인문도서관과 독서 글쓰기 강사,길 위의 인문학을 진행중이다.

#황악신문 #유은희

김서업 대표기자  hwangaknews@naver.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 제3회 지회장기 한궁대회 성황리 개최
김천시, 제3회 지회장기 한궁대회 성황리 개최
김천시의회, 대구·경산 클라이밍 시설 방문
김천시의회, 대구·경산 클라이밍 시설 방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