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景堂의 Photo 에세이
만추(晩秋)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3.11.12 18:22
  • 댓글 0
 동안리 느티나무/박광제

동구 밖 느티나무 아래 쉼터에

가을이 익어가는 소리가 들리는듯 하다.

빨강.노랑.파랑옷 입고

하나.둘 낙엽되어 떨어지면

마지막 남은 잎새 지는날 가을의 뒷모습이

너무 허전하겠지.

-글.사진 박광제 작가

 

 

김서업 대표기자  hwangaknews@naver.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업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톡톡 이사람] 부항면행정복지센터 윤선애 주무관...“친절로 무장하고,업무로 말하다”
[톡톡 이사람] 부항면행정복지센터 윤선애 주무관...“친절로 무장하고,업무로 말하다”
김천시의회,내년 예산안 1조 3650억원 심사 시작
김천시의회,내년 예산안 1조 3650억원 심사 시작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