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북.대구뉴스
고령군, 문화재야경 사업 3년 연속 선정…'고분에 걸린 달빛소리' 주제 진행
  • 황악신문
  • 승인 2021.09.29 08:48
  • 댓글 0
지난해 고령군 사진공모전 금상 수상작 이종석씨의 고분군 야경

[황악신문] 경북 고령군은 28일 내년도 문화재청 문화재 야행 사업에 3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문화재 야행 사업은 문화재가 집적·밀집된 지역을 거점으로 지역의 특색 있는 역사문화자원을 활용한 문화재 관람, 체험, 공연, 전시 등의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기 위해 문화재청에서 2016년부터 공모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고령군은 2020년과 지난해 선정에 이어 3년 연속 문화재야행에 선정됐다.

내년 대가야 문화재 야행은 '고분에 걸린 달빛소리'를 주제로 '가야 달빛스토리로(路)'와 'HIP한 가야금'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대가야 달빛스토리로'는 대가야의 의·식·주, 교역(일본, 중국), 문화(토기, 철기, 가야금)를 소개하는 스토리 보드를 설치하고 이야기꾼(연극배우)이 대가야의 역사와 문화를 소개한 뒤 달빛 아래에서 가야금을 공연하는 프로그램이다.

'HIP한 가야금'은 대가야의 가야금 선율과 힙합, K팝 댄스 콜라보레이션으로 시간의 경계를 넘어서는 음악 공연이다.

#황악신문 #고령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황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포항서 모더나 접종 40대女
포항서 모더나 접종 40대女 "피가 멈추지 않아요" 국민청원
홍준표
홍준표 "송영길, 탄핵 운운 말고 품행제로 후보나 교체하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