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북.대구뉴스
조용진 도의원,경북교육 종단연구 부재 질타...교육청 “준비중”
  • 김승재 취재국장
  • 승인 2022.11.21 10:09
  • 댓글 0
질의중인 조용진 경북도의원/황악신문

[김천=황악신문] 김천 출신 조용진 경북도의원의 활동이 주목되고 있다.

교육위원회 소속 조용진 의원(김천3, 국민의힘)은 지난 18일 경북도교육청 직속기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교육청연구원의 종단연구 부재 및 연구원 역할 미비, 역량 부족에 대해 강하게 질타했다.

 조 의원이 질의를 통해 경상북도교육청연구원을 상대로 경북교육에 종단연구를 시행하고 있는지를 물었고 “여태껏 진행한 적은 없고, 앞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는 연구원장의 답변에 자리에 있던 교육위원들은 상당히 격앙됐다.

 조 의원은 “경북 교육에 맞는 정책을 수립하고 시행함에 있어 학생들의 변화 양상을 관찰하려면 시계열 자료의 분석이 필수적인데 왜 경북교육에서 종단연구가 없는지 도저히 이해할 수 없다.”며 “그동안 연구원에서는 우수인력과 경북 교육 Think Tank를 자처하면서 무슨 일을 해왔는지 의문이다.”고 말했다.

 이어 “조직 내 교육연구관 4명, 교육연구사 13명이나 있고 이들은 석·박사급 인력으로 최소 18년에서 최대 38년의 교육 현장의 경력을 가지고 있다. 우수한 인력풀이 있음에도 연구원이 경북 교육의 정책에 대해, 미래 예측되는 정책수요에 대해 어떤 전문적인 연구결과를 내 놓았는지 알 수 없다”고 비판했다.

 마지막으로  조용진 의원은 “연구원 홈페이지 내 정보의 산재가 오히려 이용자의 혼란을 가중한다며 레이아웃을 정리하거나 홈페이지 통합을 검토해 정보의 일원화를 도모하고, 대민 접근성 강화를 위해 메일링 서비스 등의 도입하라”고 주문했다.

#황악신문 #조용진 도의원

 

김승재 취재국장  apata77@hanmail.net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재 취재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내년도 예산안 현미경 심사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내년도 예산안 현미경 심사
김천상무, 2022 제3차 이사회 및 제2차 임시총회 개최
김천상무, 2022 제3차 이사회 및 제2차 임시총회 개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