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속기획 김천의 나무
[김천의 노거수 17] 구성 용호리의 노거수님들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1.12.25 17:03
  • 댓글 0
구성 용호리 노거수 느티님/황악신문

 [김천=황악신문] 김천에 살아도 김천을 잘 모른다. 인간은 항상 토끼처럼 다니는 大路를 반복적으로 다닌다.

수 십년을 같은 길을 다녀도 그 길 옆 혹은 그 한켠 뒤에 어떤 동네와 어떤 나무, 어떤 이야기와 전설이 숨쉬고 잠들어 있는지 평생을 모르고 살다 갈 수도 있다.

구성 용호리 노거수 느티님/황악신문

김천의 용호리가 바로 그런 곳이다.

김천에 동학의 聖地가 있다는 사실을 아는 이는 많지 않다. 동학을 연 이는 수운 최제우지만 동학을 세운 이는 해월 최시형이다. 해월을 빼놓고 동학이라는 말을 꺼낼 수 없는 이유다.

그는 수운이 참수당한 후 35년의 긴 세월동안 도망 다니면서 동학을 재건한다. 그래서 그의 별명은 최보따리다. 어릴때의 이름은 최경상이다. 고아로 자라 남의 집 머슴과 심부름꾼으로 전전하다 수운을 만나 도통을 이어받았다.

해월은 1888년 3월 손병희의 누이동생을 세 번째 부인으로 맞았고, 많은여성 교도들이 몰려들자, 1890년 11월 금릉군 구성면 용호동(지금 김천시)에 있는 교도 김창준의 집에서 1달여 머물면서 강론을 하고 내칙(內則)과 내수도문(內修道文)을 지어 돌렸다. 여성의 수도 방법과 지켜야 할 생활 태도를 제시한 것이다.

해월은 1개월 정도 복호동 김창준의 집에 머물면서 경전을 집필했지만 지금은 다 사라지고 동학의 교당은 낡아서 사람이 쓸 수 없을 정도다.

구성 용호리의 동학 기념비/황악신문

# 동학 내수도문 반포기념비 위의 250살 느티님

구성면 용호리 입구에는 1990년 대한천도교여성회가 내수도문 반포 100주년을 기념해 세운 비석이 있다.

구성 용호리 노거수 느티님/황악신문

그 비석 위 언덕에 250살 느티나무 한 그루가 서 있다. 해월이 복호리에서 한 모든 일들을 보아온 나무님이다.

엄청난 동학의 신도들과 교당이 세워지고 번창하고 소멸해가는 과정을 지켜보신 거다.

구성 용호리 노거수 느티님/황악신문

지금은 한적한 마을에 동학의 교도들 대신 태양광으로 시끄럽다.

다시 또 새로운 역사의 변화를 맞이하고 있는 것이다.

복호동 마을 안 느티님/황악신문

#동네 끝 언덕의 느티님

복호리 동네 안쪽 개울가 옆 언덕에 수백년이 된 느티나무 한그루가 또 있다.

해가 지는 저녁쯤 바라본 느티님은 피곤한 듯 몸을 반쯤 뉘인 듯 했다.

복호동 노거수 느티님/황악신문

동네 입구의 느티님도 이 동네의 역사를 보셨지만,동네 안 높은 언덕의 느티님은 더 세밀히

수 많은 세월과 동학의 역사를 생생히 기억하고 계실 것이다.

구성 복호동 노거수 느티님/황악신문

나무위에서 보면 쇠락해진 동학의 교당과 마을이 내려다 보이고

한참 시끄러운 태양광이 건설될 예정인 골짜기들이 보인다.

구성 복호동 노거수 느티님/황악신문

용호리는 伏虎와 臥龍의 합성어다.

엎드린 호랑이와 누운 용의 형상이다.

누운 용의 형상이 선명한 와룡리 뒷산/황악신문

실제로 황악산의 줄기인 와룡의 뒷산을 보면 경이롭기 그지 없다.

김천에서 풍수적으로 가장 아름다운 곳인데 이 정권의 탈원전 정책으로 산을 황폐화시키는

태양광이라는 요물이 이곳까지 들어온 것이다.

와룡리 솔숲/황악신문

옛부터 풍수에서 산의 다른 이름은 龍이다.

김천의 가장 아름다운 용의 품을 파헤쳐 어떤 이익을 얻을지 알 수 없지만

龍의 노여움이 난 두렵다.

와룡리 솔숲의 造山(당산)돌무덤/황악신문

 태양광이 전국을 뒤덮어도 용호리의 계곡과 숲은 김천의 미래를 위해 태양광의 공습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길 바라는 마음 간절하다.

#황악신문 #용호리

김서업 대표기자  hwangaknews@naver.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업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 위기근로자 Job 매칭 day 개최
김천시, 위기근로자 Job 매칭 day 개최
김천시, 제8회 지방선거 선거인 확정...총 12만471명
김천시, 제8회 지방선거 선거인 확정...총 12만471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