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여자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대구은행 직원 입건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1.01.18 21:51
  • 댓글 0
 

DGB대구은행 본점 여자화장실에서 불법 촬영용 카메라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8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대구은행 여자화장실에 카메라 1대가 설치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당시 은행에 근무하던 여직원이 화장실에 들어갔다가 카메라를 발견하고 사내 인권센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 은행의 남성 직원 A씨가 설치한 것으로 보고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한 카메라는 디지털 포렌식을 진행 중"이라며 "수사 중이어서 자세한 사항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대구은행은 A씨를 업무에서 배제하고, 수사 결과가 나오는대로 징계위원회를 소집할 예정이다.

#황악신문 #대구은행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서업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 반달가슴곰 위한 불법엽구 제거작업 실시
김천시, 반달가슴곰 위한 불법엽구 제거작업 실시
[黃嶽이 눈여겨 본 김천의 정치인 1] 박해수 민주당 비례시의원
[黃嶽이 눈여겨 본 김천의 정치인 1] 박해수 민주당 비례시의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