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북.대구뉴스
경북도, 경북신용보증재단 박진우 이사장 직무정지 통보소속 임직원 인사 보류 권고 무시,임명권자인 도지사와 정보 미공유 등 원인인 듯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1.01.17 15:50
  • 댓글 0
경북도는 박진우 경북신용보증재단이사장에 대해  직무정지를 통보했다고 17일 밝혔다.경북도청 전경/안동=김서업 기자

[황악신문ㅣ안동=김서업 기자] 경북도는 박진우 경북신용보증재단이사장에 대해 직무정지를 통보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조치로 박 이사장은 15일부터 특정감사 결과 확인 시까지 임원 선임 등 임직원 인사와 현재 진행 중인 감사 수감에 관한 사항 전반에 대해 직무가 정지된다.

경북도는 지난해 11월 재단운영과 관련한 이사장의 각종 부조리 의혹에 대한 민원 제기와 언론보도가 있어 道 감사관실은 민원조사 감사를 실시한 바 있다.

이 민원조사결과 확인 시까지 소속 임직원에 대한 인사를 보류할 것을 두 차례 권고 했으나 재단은 이를 무시하고 조사결과가 통보되기도 전에 2급 직원 2명을 1급으로 승진시켰고, 감사결과가 시달되었음에도 공문서 접수를 하지 않고 직원 77명 중 43명에 대한 전보인사 단행 후 감사결과를 접수하는 등 여러 가지 문제가 발생했다.

또한 지난 2018년 11월 ‘민선7기 경북 출자출연기관 등 경영혁신 추진 계획’에 의거 기관장 임용 시 임원추천위원회를 거쳐 임용토록 규정 개정을 통보하였음에도 경북도내 25개 출자출연기관 중 유일하게 경북신용보증재단만 이를 이행하지 않고 있다.

경북도 관계자는 “이사장 응모자 접수현황 등 기본정보 조차 소관부서 및 임명권자인 도지사와 미공유 상태로 인사 전횡을 지속하고 있어 이사장 임기 만료 13일을 앞두고 부득이 직무정지를 조치했다”고 말했다.

#황악신문 #경북도

 

김서업 대표기자  hwangaknews@naver.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업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 반달가슴곰 위한 불법엽구 제거작업 실시
김천시, 반달가슴곰 위한 불법엽구 제거작업 실시
[黃嶽이 눈여겨 본 김천의 정치인 1] 박해수 민주당 비례시의원
[黃嶽이 눈여겨 본 김천의 정치인 1] 박해수 민주당 비례시의원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