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박팔용 전 김천시장 공적비 제막살아있는 정치인 공적비 김천 최초...스포츠타운,예술회관 등 김천의 하드웨어 갖춰
  • 김승재 취재국장
  • 승인 2020.11.06 18:58
  • 댓글 0

박팔용 전 김천시장의 공적비 제막식이 6일 오전 김천시스포츠타운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박팔용 전 김천시장,박보생 전 김천시장,김충섭 시장,이우청 김천시의회의장,나기보 도의원,나영민 김천시의회 부의장과 의원들,김응규 전 경북도의회 의장과 ,최한동 경북도배드민턴협회 회장 ,체육인,시민등 약 100여명이 참석했다.

공적비는 가로 1,5미터 세로 2.6미터로 지역의 유건상 작가가 동판을 새겼다.

박팔용 전 시장은 “살아있는 사람의 공적비를 세운다고 해서 고사했지만, 퇴임 후 15년이면 죽은것과 같다는 체육인들의 거듭된 요청에 수락했다”고 밝혔다.

이어“올해 대한체육회 100주년에 공적비를 세워준 서정희 김천시체육회장,김동열 준비위원장등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 김천의 미래 먹거리를 마련한 분으로 혁신도시,김천KTX는 김천역사의 기록으로 남게 될 것”이라고 축하했다.

이우청 김천시의회의장은 “ 행사에 축하를 하게 돼서 개인적으로 영광이며 민선 초대에서 3선까지 시장으로 12년을 김천을 위해 큰 일을 한 박팔용 시장의 공적비 개막을 15만 시민과 함께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천시의 정치사에서 살아있는 인물의 공적비를 세우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박팔용 전 시장은 25년 전 김천시 1년 예산 1100억원을  뼈를 깍는 공무원 인원감축과 판공비를 줄인 800억원의 종자돈을 가지고 스포츠타운과 예술회관 ,종합운동장 등 현재 김천의 하드웨어를 갖춘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혁신도시와 김천 KTX유치에도 크게 기여했다.

#황악신문 #김천시 #박팔용 전 김천시장

 

 

김승재 취재국장  apata77@hanmail.net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재 취재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 폭염대응 '축산농가 현장점검 '집중 관리
김천시, 폭염대응 '축산농가 현장점검 '집중 관리
김천시립도서관, ‘그림책 작가와 만남’ 프로그램 운영
김천시립도서관, ‘그림책 작가와 만남’ 프로그램 운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