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북.대구뉴스
성주군, 마스크 착용 의무 행정명령…입·코 완전히 가려야
  • 김승재 취재국장
  • 승인 2020.10.29 08:12
  • 댓글 0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지자체들이 잇따라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행정명령을 발동하고 있다. 사진은 지난 8월21일 서울에서 목격된 마스크 착용 백태.


 경북 성주군은 28일 코로나19의 예방과 확산 차단을 위해 '마스크 착용 의무화' 행정명령을 발령했다.

인정되는 마스크 종류는 KF94, KF80, 비말차단 마스크, 수술용 마스크, 천(면)마스크, 일회용 마스크이다. 다만 망사형이나 밸브형 마스크, 스카프로 얼굴을 가리거나 입과 코를 완전히 가리지 않는 경우는 착용기준 위반으로 10만원 이하(당사자)나 300만원 이하(관리·운영자)의 과태료 처분을 받게 된다.

마스크 미착용 시 과태료가 부과되는 곳은 사회적거리두기 1·2단계에 따른 집합제한시설, 대중교통, 집회·시위장, 의료기관, 요양시설·주야간 보호시설이며 대상은 과태료 부과장소의 사업주와 종사자, 이용자이다.

성주군은 11월12일 계도기간이 끝나면 본격 단속에 들어갈 예정이다.

#황악신문 #성주군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승재 취재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경주·김천·문경서 5명 추가 확진
경주·김천·문경서 5명 추가 확진
김천시 아포읍  단독주택 화재 현장서 숨진 40대 남성 뒤늦게 발견
김천시 아포읍 단독주택 화재 현장서 숨진 40대 남성 뒤늦게 발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