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천시 차~콕 영화제, 4일간 1000여대 몰려 성황
  • 강미숙 기자
  • 승인 2020.10.19 23:42
  • 댓글 0
김천가족 자동차 영화제 (김천시 제공)


경북 김천시는 19일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시민들이 겪는 문화 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한 '김천가족 자동차 영화제'가 1000여대의 차량이 몰리는 등 성황을 이뤘다고 밝혔다.

지난 17일까지 나흘간 열린 가족자동차 영화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한국전력기술과 종합스포츠센터 주차장 등으로 장소를 분산해 열었지만 '히트맨, 살아있다' , '오케이마담', '백두산' 등 신작 영화가 상영돼 1000여대의 차량이 몰렸다.

김천시는 매년 여는 '김천가족영화제'를 올해는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자 감염병 예방을 위해 대면 접촉이 없는 자동차 영화제로 바꿨다.

가족과 함께 영화를 관람한 한 시민은 "코로나로 문화생활을 못해 답답했는데, 최신작을 무료로 관람해 오랫만에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고 말했다.

#황악신문 #김천시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강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경주·김천·문경서 5명 추가 확진
경주·김천·문경서 5명 추가 확진
김천시 아포읍  단독주택 화재 현장서 숨진 40대 남성 뒤늦게 발견
김천시 아포읍 단독주택 화재 현장서 숨진 40대 남성 뒤늦게 발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