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특집
<기획보도> 상무 프로축구단 김천유치 시민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1보)“ 여론조사는 찬성이 우세, 공청회를 통한 여론수렴이 분수령 될 듯”
  • 김서업 대표기자
  • 승인 2020.04.21 15:15
  • 댓글 2

지난 17일 상무프로축구단 김천시 유치에 대한 타당성 검토 연구 용역결과가 발표되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유치 후 향후 5년간 예산투입 생산유발효과 600억원, 부가가치유발효과 242억원 등 1,460억원의 경제파급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측되고 직.간접 고용창출 인원 2,700여명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용역 결과 발표 후 상무 유치에 대한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수렴의 필요성과 곧 있을 것으로 보이는 시민공청회를 위해 좀 더 세밀한 자료 제공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김천시의 입장을 들어보기 위해 실무자인 스프츠산업과의 도춘회 과장을 만나 이야기를 들어 봤다.

-상무프로 축구단은 어떤 팀인가?

“ 1984년 창단해서 현재 상주에 연고를 두고 있다. 2002년부터 2010년까지 광주에 연고를 두고 광주상무불사조로 활동했고, 2011년 상주와 연고협약을 체결해 상주상무피닉스축구단으로 활동 중인 팀으로 2013년과 2015년 k리그 챌린지 우승, 2016년 k리그 클래식 6위, 2019년 k리그 7위를 차지했다.

 

-상무축구단이 김천시에 유치를 제안한 이유는 뭔가?

“ 상주시와 2020년 계약이 만료되고 접근성, 경기장 시설, 시의 규모, 상무부대와의 접근성 등에서 김천시를 연고지로 하자는 내부 의견이 강했던 것으로 알고 있다.”


-축구단 유치시 김천에 어떤 도움이 되나?

 “지난 2019년 5월 무작위로 서울시민 100명을 상대로 한 설문조사를 한 결과를 보면 김천시라고 하면  생각나는 것이 김밥집이라고 대답했던 사람도 있다고 들었다. 김천에 상무 축구팀이 유치되면  도시브랜드 가치가 가장 크게 상승될 것이다. 스포츠 활성화 와 도시 경쟁력 강화,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본다. 일자리 창출, 농특산품 판매에도 도움이 될 것이다.


-예상되는 문제점은 없나?

“ 경기침체로 인한 기업후원에 대한 어려움과 지속적인 관중확보의 어려움으로 인한  수입의 감소, 시민공감대 부족등이 발생할 가능성을  염려하고 있다”

-언제부터 유치를 계획했나?

‘2019년부터 한국프로축구연맹과 상주 상무 관계자들을 면담하는 등 사전 준비를 해왔다“ .올해 2월 용역 타당성 검토를 진행했다. 올해가 계약 마지막 해라 시간이 빡빡하다”

 

용역보고서를 보면 5년에 260억이 투자된다고 되어 있는데?

“상무 축구단 년간 예산이 그렇다는 것이고, 순수 시비로 지원되는 금액은 1년에 20억 내외로 보고 있다. 실제 향후 5년간 약100억 정도 투자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자료를 보면 년도별 상주시 지원금은 2018년 10억,2019년 15억,2020년 17억이다.


-상주 상무의 회당 평균 경기 관중은 얼마나 되나?

“2016년 1,800여명,2017년 ,2018년은 1,300-1,500여명, 2019년은 1,500-2,000명 정도다.김천은 접근성과 인구등으로 봐서 약3,000여명 정도 예상하고 있다”

-김천에 상무 유치시 1년 추정 예산을  좀 더 자세히 설명해 달라?

“약 53억 정도 들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천시 출연금,경북도 후원 , 문체부 지원  프로축구연맹 지원 등 29억,기부금 12억,  광고1억5천,입장료 수입 3억5천만원 입장수입,회원수입,운영수입과  초기 이전비용 시설비5억, 프로축구연맹 가입비 5억,추가되어 약 60억 정도 들 것으로 예상된다.

시의 지원금은 위에 말한 것처럼 1년에 20억 원 내외 정도다“

-k1,k2에는  어떤 팀이 있나?

“k1은 전북 현대모터스, 울산현대축구단 등 12개, k2는 광주FC,부산아이파크 등10개팀이 있다. 상무는 연고지를 떠나면 K2로 강등되지만 실력으로 봐서는 K1으로 올라갈 가능성이 상담히 높아 보인다.”

-계약기간은  몇 년인가?

“현행 규정상 연고지 계약기간은 정해져 있지 않다. 하지만 한국프로축구연맹 이사회에서 통상적으로 군경팀에 대해선 5년을 계약기간으로 결정해 왔다. 지금까지는  상무는 통상적으로 10여년 정도 연고지 계약을 해왔다 ”


-사무국과 선수 구성은 규모는 어떻게 되나?

“ 올해 규정이 변경되어서 20명 이상으로 구성해야 한다. 상주상무 프로축구단은 구단직원과 감독,코칭스텝,선수를 포함해 48명이고 ,김천에 상무가 온다면 49-69명 정도를 예상하고 있다. 구단과 선수가 조금 늘어나는 것이다.”

 

-초기 투자 비용외에 다른 비용은 없나?

“위에 말한 바와 같이 김천시 실질적 지원은 20억 내외, 시설유지보수비와 구단가입비 합쳐서 10억 등 시비는 최대 30억 내외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다른것은 없다.

 

-최악을 가정해서 재정적으로 문제가 될 가능성은 없나?

“ 구단의 입장에서 보면 기부금과 입장료 수입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다.”

 

-혹시 적자가 많아지면 어떻게 되나?

“물론 최악을 상정한다면 김천시가 조금 더 부담할 가능성은 있지만 지금 말할 시기는 아니라고 본다.  생산유발 효과와 보이지 않는 이익으로 상쇄 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지금 배구를 보면 하나의 가족문화가 되었다. 축구경기는 가족이나 친구 등과 응원하는 새로운 문화가 형성될 것으로 본다. 상주도 상무로 인해 상주시와 곶감도 많이 알려졌다. 김천도 관광과 포도, 자두와 숙박등의 산업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이다.“

-다른 도시도 상무를 원한다고 들었다

“언론보도를 보면 경기도 고양,용인,천안,청주,여주 등에서 원하고 있다고 알고 있다. 예전부터 관심을 가지고 있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상무부대가 문경에 있기 때문에 내부적으로는 경북 연고지를 선호하고 있다고 들었다”

 

-김천의 다른 실업팀의 년간 지원은  얼마나 되나?

“배드민턴이 21억 ,농구7억이 든다. 배드민턴은 실제로는 남자,여자,장애인팀 등 3개의 팀으로 봐야하고 국가대표 선수도 활약하고 있다.”

 

-법인 설립은 어떻게 구성되나?

“ 대표이사는 김천시 단독으로 하는 안과 혁신도시 공공기관과 공동으로 하는 안이 있고, 이사는 혁시도시 공공기관과 금융기관, 지역기업,상공단체 사회단체 등이 참여하고, 감사는 2명 내외 등으로 안을 잡고 있다.”


-법인의 자본금은 어떻게 조성하나?

“표를 참고해 달라. 법인 자본금 20억, 출연금 29억,기부금12억, 회원수입 20억 등 총 45억으로 하는 계획을 가지고 있다.”
 

-법인과 사무국의 공정성은 담보되나?

"그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김충섭 시장님의 확고한 원칙이 있고, 의회의 견제와 감사, 시민들도 지켜보고 있다."

 

-설문조사도 한 것으로 알고 있다?

“연령과 직업을 고려해서 시민과 대학생 직장인 공무원 등 153명에게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89명(58.2%)가 찬성하셨다.”

-공청회를 준비하고 있다고 알고 있다?“

“맞다. 현재의 안을 가지고 시민들의 의견을 듣는 공청회를 준비하고 있다. 시민들의 의견을 종합해서 시에서 결론을 내릴 것으로 알고 있다”

시민들의 의견을 들어봤다. 대다수의 시민들은 내용자체를 잘  몰랐다. 관심이 없는 사람들도 많았다. 상무 김천 유치에 찬성하는 한 시민은“ 상무가 실력이 괜찮고 군인이므로 자연스럽게 선수 수급도 문제가 없다. 김천의 지명도는 언론에 경기가 보도될수록 올라간다. 3-40억을 김천시에서 지원한다 해도 시의 예산이 1조가 넘는데 무슨 문제냐?”고 반문했다.

다른 시민은 “ 배구만 하면 되지 프로축구가 무슨  인기가 있나? 이 어려운 시기에 합당한지 의문이라며 20억이라는 비용을 좀 더 피부에 와 닿는 다른  곳에 투자하는 것이 좋을 것 ”이라며 회의적인 시각을 드러냈다.

상무 프로축구단 유치는 곧 개최될  것으로 예상되는 공청회를 통한 여론수렴과 김천시의 결단에 달려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천황악신문 #상무프로축구단

김서업 대표기자  hwangak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서업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김천시민 2020-06-04 08:27:23

    시 예산이 부족해서 율곡동에 제대로된 도서관도 하나 없고, 짓기로 계획된 문화센터 (계획 만 있음)는 시세가 적어서 축소되면서 무슨.축구단이야.
    세금 낭비할 생각 말고 시민들 복지나 신경쓰라.   삭제

    • 독자 2020-04-21 15:46:03

      고용창출 효과가 좋고 부가적인 효과가 그렇게 좋으면 다른 도시에서도 유치할법한데.. 지금 쟁쟁한 경쟁도시가 있나요?
      인구 14만도시.. 배구도 무료입장권을 많이 배부하는걸로 아는데
      프로축구또한..,그럴거같은데 세금을 남의돈이라고 인식하지말고 내돈으로 생각하면 유치를 하지않는게..   삭제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민선7기 2주년, 김충섭 김천시장의 시민과 함께한 담대한 변화를 돌아본다(기획취재)
      민선7기 2주년, 김충섭 김천시장의 시민과 함께한 담대한 변화를 돌아본다(기획취재)
      TK통합신공항 이달까지 공동후보지 신청 안하면 무산
      TK통합신공항 이달까지 공동후보지 신청 안하면 무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