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감호지구, 총사업비 263억 도시재생 뉴딜사업 확정으로 새롭게 태어난다.
  • 김천황악신문
  • 승인 2019.10.09 11:16
  • 댓글 0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민선7기 주요 시정으로 추진한‘감호지구 활성화계획(중심시가지형)’이 국토교통부 2019년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국토교통부에서 최종 선정한 곳은 총 76곳으로 이 중 중심시가지형은 13곳이다.

감호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감호시장 장옥부지와 중앙시장 일대 19만800㎡부지에 5년간 263억원이 투입될 계획이며, 거점시설인 해피러닝 어울림 플랫폼·은빛복지센터 조성과 김천 혁신도시의 이전 기관인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협업하는 교통안전 해피 프로젝트 등 법정계획에 따라 2020년부터 사업이 추진된다.

김충섭 시장은 “ 감호지구를 위해 함께한 주민·상인협의체, 김천시의회 의원님들과 TS한국교통안전공단에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앞으로도 낙후지역의 생활이 개선될 수 있도록 온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김천황악신문 #원도심재생과

김천황악신문  webmaster@hwangaknews.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천황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