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학 詩가 있는 뜨락
홍근화(紅槿花)
  • 김천황악신문
  • 승인 2019.07.18 14:00
  • 댓글 0

 - 서거정(徐居正)

 

붉은 무궁화 피었는데 가을에 또 피려 하네

아침에 피어 저녁엔 지고 아침마다 다시 피네

어여쁘게 끊임없이 피어 끝이 없으니

가고는 아니 오는 임보다 한결 낫구나.

 

#김천황악신문 #무궁화 #詩가 있는 뜨락

김천황악신문  webmaster@hwangaknews.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천황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평생교육원 ,취업대비 집단상담 프로그램 수료
평생교육원 ,취업대비 집단상담 프로그램 수료
꿈나무들의 정수장 나들이
꿈나무들의 정수장 나들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