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김천의 공공산후조리원과 분만실 논란을 보며“원점에서 재검토 해볼 필요성 있다”
  • 김천황악신문
  • 승인 2019.06.20 06:15
  • 댓글 7

본 기사는 유료회원 전용기사 입니다.
구독신청 후 기사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유료회원의 경우 로그인 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개인 1년 132,000(부가세포함) · 단체 1년 264,000(부가세포함) ]

김천황악신문  webmaster@hwangaknews.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천황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김천 시의원에게 불만입니다 2019-06-26 14:49:53

    김천제일병원에서 두아이를 출산했습니다
    지역유일분만병원 제일병원에서 산부인과가 있을때 아이를 출산한것을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이렇게 없어진다는 말이 있으니 얼마전 결혼한 제 지인은 친정도 김천인데 타지까지 애 낳으러 가야하나...하고 아직 임신도 안했지만 걱정스럽다고 합니다
    참 초등학생이 생각해도 김천시 답답합니다   삭제

    • 아기공주 2019-06-26 14:44:46

      참 한심한 노릇이네요~~ 누군가는 거짓말을 하고 있는데. 어떻게 하지도 못하면서 제일병원에 1억만 지원해 주면 될것을 헐~~ 14억 아니 우리김천 시민 세금이 얼마나 더 나갈지 모르는 밑빠진 독에 물 붓기 아닙니까?? 정신 차리셔야 합니다~~ 시의원님들~~   삭제

      • 김천 소시민 2019-06-26 13:37:13

        김천에 사는 한 소시민으로 느낀점은 주민의 건강과 행복보다는 각 기관의 욕심이 앞서 이런일이 벌어지지 않았나 하는 안타까운 심정이네요..힘든일,굳은일 묵묵히 하는 사람과 기관이 한낱 욕심때문에 쓰러지는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김천제일병원 분만실 운영 지속되길 간절히 희망 합니다. 각 의원님들도 각자 사정이 있으시겠지만, 시민의 마음으로 돌아가 현명한 결정 부탁드립니다   삭제

        • 고래싸움에 새우등터진꼴 2019-06-26 13:35:53

          이게 무슨 민폐인지~~
          결국 불이익은 시민의 몫이네요
          시의회는 반성하시고 모든 문제 책임을
          지셔야 하겠지요.
          이익을 생각했다면 여태껏 김천제일병원이 조리원을 운영했을까요
          다 시민들에게 보답하는 맘으로 운영했다고 생각됩니다. 유일하게 분만하고있는 제일병원이 부만까지 모하는일이 없길 시민의 한사람으로 간절히
          바랍니다.   삭제

          • 시민의 마음 2019-06-25 18:50:35

            솔직하고 명쾌한 글입니다. 조속히 문재 해결이 이뤄지길 빕니다. 일부 시의원들의 명분 싸움이 결국 시민 불편으로 결과가 나왔네요. 언제가 될지. 걱정이 많습니다   삭제

            • 김천사람 2019-06-25 18:16:00

              다 집어 치우고 이사단 만든 의회 의원들
              책임 어떻게 지나 후속 기사나 다루세요
              기존병원 지원책 그사람들이 기를 쓰고 막아서
              문닫게 했다는건 동네 강아지들도 다 아는 사실이고...
              자기들이 이런상황 연출 했으면 의회 의원직 걸고
              책임 지고 해결 하라 허세요
              능력 안되는 의원들이면 직 내려놓아야 겠지요
              탁상 공론의 끝판왕이네 진짜
              조상님들 말쌈이 틀린게 하나도 읍쓰요~~~~
              호미로 막을걸 가래로 막게 생겼으니 참 기가 찰 노릇입니다요
              가만히 있었으면 반이라도 가지...에혀 한심해   삭제

              • 123 2019-06-21 16:01:00

                논리의 부재가 아니라 잘못된 내용을 지적해서 문제가 된 겁니다. 기사로서 최소한 대책이라도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비판 뿐 대안없는 기사를 제공했으며, 시의회는 대안없는 기사를 물고 늘어졌으며 김천은 인구 절벽 시대에서 김천제일병원의 결단에 사정하는 꼴이 되어 버렸습니다. (김천의료원과 상관없이 제일병원에서 분만을 포기한다면 정말 답 없겠지요. 그것은 신문사와 시의회의 책임이 아닐까 싶습니다.)   삭제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구미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로 조정
                구미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로 조정
                구미시, 거리두기 2단계로 완화…유흥시설 등 집합금지는 유지
                구미시, 거리두기 2단계로 완화…유흥시설 등 집합금지는 유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