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김천의 공공산후조리원과 분만실 논란을 보며“원점에서 재검토 해볼 필요성 있다”
  • 김천황악신문
  • 승인 2019.06.20 06:15
  • 댓글 7

본 기사는 유료회원 전용기사 입니다.
구독신청 후 기사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유료회원의 경우 로그인 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개인 1년 132,000(부가세포함) · 단체 1년 264,000(부가세포함) ]

김천황악신문  webmaster@hwangaknews.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천황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김천 시의원에게 불만입니다 2019-06-26 14:49:53

    김천제일병원에서 두아이를 출산했습니다
    지역유일분만병원 제일병원에서 산부인과가 있을때 아이를 출산한것을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이렇게 없어진다는 말이 있으니 얼마전 결혼한 제 지인은 친정도 김천인데 타지까지 애 낳으러 가야하나...하고 아직 임신도 안했지만 걱정스럽다고 합니다
    참 초등학생이 생각해도 김천시 답답합니다   삭제

    • 아기공주 2019-06-26 14:44:46

      참 한심한 노릇이네요~~ 누군가는 거짓말을 하고 있는데. 어떻게 하지도 못하면서 제일병원에 1억만 지원해 주면 될것을 헐~~ 14억 아니 우리김천 시민 세금이 얼마나 더 나갈지 모르는 밑빠진 독에 물 붓기 아닙니까?? 정신 차리셔야 합니다~~ 시의원님들~~   삭제

      • 김천 소시민 2019-06-26 13:37:13

        김천에 사는 한 소시민으로 느낀점은 주민의 건강과 행복보다는 각 기관의 욕심이 앞서 이런일이 벌어지지 않았나 하는 안타까운 심정이네요..힘든일,굳은일 묵묵히 하는 사람과 기관이 한낱 욕심때문에 쓰러지는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김천제일병원 분만실 운영 지속되길 간절히 희망 합니다. 각 의원님들도 각자 사정이 있으시겠지만, 시민의 마음으로 돌아가 현명한 결정 부탁드립니다   삭제

        • 고래싸움에 새우등터진꼴 2019-06-26 13:35:53

          이게 무슨 민폐인지~~
          결국 불이익은 시민의 몫이네요
          시의회는 반성하시고 모든 문제 책임을
          지셔야 하겠지요.
          이익을 생각했다면 여태껏 김천제일병원이 조리원을 운영했을까요
          다 시민들에게 보답하는 맘으로 운영했다고 생각됩니다. 유일하게 분만하고있는 제일병원이 부만까지 모하는일이 없길 시민의 한사람으로 간절히
          바랍니다.   삭제

          • 시민의 마음 2019-06-25 18:50:35

            솔직하고 명쾌한 글입니다. 조속히 문재 해결이 이뤄지길 빕니다. 일부 시의원들의 명분 싸움이 결국 시민 불편으로 결과가 나왔네요. 언제가 될지. 걱정이 많습니다   삭제

            • 김천사람 2019-06-25 18:16:00

              다 집어 치우고 이사단 만든 의회 의원들
              책임 어떻게 지나 후속 기사나 다루세요
              기존병원 지원책 그사람들이 기를 쓰고 막아서
              문닫게 했다는건 동네 강아지들도 다 아는 사실이고...
              자기들이 이런상황 연출 했으면 의회 의원직 걸고
              책임 지고 해결 하라 허세요
              능력 안되는 의원들이면 직 내려놓아야 겠지요
              탁상 공론의 끝판왕이네 진짜
              조상님들 말쌈이 틀린게 하나도 읍쓰요~~~~
              호미로 막을걸 가래로 막게 생겼으니 참 기가 찰 노릇입니다요
              가만히 있었으면 반이라도 가지...에혀 한심해   삭제

              • 123 2019-06-21 16:01:00

                논리의 부재가 아니라 잘못된 내용을 지적해서 문제가 된 겁니다. 기사로서 최소한 대책이라도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비판 뿐 대안없는 기사를 제공했으며, 시의회는 대안없는 기사를 물고 늘어졌으며 김천은 인구 절벽 시대에서 김천제일병원의 결단에 사정하는 꼴이 되어 버렸습니다. (김천의료원과 상관없이 제일병원에서 분만을 포기한다면 정말 답 없겠지요. 그것은 신문사와 시의회의 책임이 아닐까 싶습니다.)   삭제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율곡동 유턴구역 불법주차 날로 심각
                율곡동 유턴구역 불법주차 날로 심각
                성주참외 2년 연속 매출 5000억원 달성
                성주참외 2년 연속 매출 5000억원 달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