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김천시의회, 제200회 제2차 정례회 개회식"잦은 이벤트성 음악행사 적절한지 이견 있어"
  • 김천황악신문
  • 승인 2018.12.03 13:11
  • 댓글 0

김천시의회(의장 김세운)는 12월 3일부터 24일까지 22일간 제200회 제2차 정례회를 시작했다.이번 정례회는 3일 오전 10시 3층 본회의장에서 전 의원과 집행부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회식을 가진 후, 제1차 본회의를 열어 제2차 정례회 회기 결정의 건, 시장 및 관계공무원 출석 요구의 건 등을 의결 처리하고, 시정연설과 2019년도 예산안에 대한 제안설명 등을 청취하였으며, 14시부터는 의회운영위원회에서 소관 안건을 심사한다.

 4일에는 각 상임위원회별로「김천시 행정기구설치 조례 전부개정조례안」을 비롯한 총 35건의 안건을 심사하고, 2019년도 예산안을 5일부터 10일까지 각 상임위원회별로, 11일부터 17일까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사하게 된다.

20일과 21일에는 추가경정예산안을 각 상임위원회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사하고, 마지막 날인 24일에 제4차 본회의를 열어 추가경정예산안을 최종 심의한 후 22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게 된다.

정례회 개회에 앞서   20분동안 여성합창단원이 출연한 음악회 행사를 진행했다. 하지만  시의회의 가장 주요한 업무인  내년도 예산심사와 조례를 심사하는데 집중해야할 시기에 이벤트성 음악행사를 너무 자주하는 것 아니냐는 시민들의 불평도 있다. 

시의회 개회에 앞서 진행된  음악회 행사에 대해서  참관인 이모씨는 " 열린 의정도 좋지만  시의회에 와서 음악회 보는 시민이 몇 명이나 되나? 바쁜 의사 일정에 한 번 했으면 됐지! 자꾸하는 이유를 잘 모르겠다.  김세운 의장의 새로운 시의회 집행부가 너무 보여주기식 이벤트 행사에 신경 쓸 것이 아니라 전체시민의 삶의 질이 달린 의회의 핵심업무에  집중하는 것이 더 중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천황악신문 #김천시의회

김천황악신문  webmaster@hwangaknews.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천황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 불법주차 단속정보 유출 관련 감독 공무원  문책
김천시, 불법주차 단속정보 유출 관련 감독 공무원 문책
카타르시스(catharsis), 그리고 힐링(healing)
카타르시스(catharsis), 그리고 힐링(healing)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