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농악 명인 남필봉 인터뷰,“김천의 예술인들을 지역에서 사랑해야...예술인들에게 먹고 사는 건 여전한 숙제”
  • 김천황악신문
  • 승인 2023.05.04 15:01
  • 댓글 0
남필봉 풍악광대놀이패 예술단장/황악신문

“한국민속촌농악단,영남국악원 원장,도립국악단 창단멤버,한국국악협회 김천지부장,시립국악단 악장,빗내농악보존회장 등 정통코스 거쳐”

“현재는 풍악광대놀이 예술단장”

[김천=황악신문] 김천의 빗내 농악은 국가무형문화재다. 삼한시대 감문국으로부터 전해진 진굿의 특별함으로 지난 2019년 국가무형문화제 제 11-7호로 선정됐다.

빗내농악은 김천농림고등학교(구 김천농고)농악반을 통해 학생들에게 전수되어 왔다.

고등학생때부터 제대로 빗내농악을 배우고 40여년 동안 활동해 오면서 전국의 최고 농악 명인으로 성장한 이가 있다. 바로 남필봉 풍악광대놀이 예술단장이다.

남필봉 풍악광대놀이패 예술단장/황악신문

빗내농악은 빗내마을(광천),시술 ,감문,아포 등 금릉의 여러 곳에 흩어져 명맥을 유지해 왔는데 특이하게도 남 단장은 농소면 신촌리 출신이다. 그는 농악으로 유명했던 구) 김천농고에 진학하면서 농악과 인연을 맺게 되었는데 공부하기 싫어서였다고 말했다.

그는 고교를 졸업하고 한국민속촌농악단에서 활동하다 군 제대후 서울의 유명한 사물놀이패에 있다가 도립국악단 창단 멤버로 참여했다. 영남국악원 원장,김천시립국악단 악장과,한국국악협회 김천지부장,빗내농악보존회장 등을 거쳤다.

10여년간 영남대에 출강하며 후진양성에 힘썻다. 현재는 풍악광대놀이패를 이끌며 줄타기 음악감독을 하고 있다.

김천시립국악단 창단시 악장을 맡을 때 나이가 35세였다. 이후 우리나이 52세때 퇴직했다.

남필봉 풍악광대놀이패 예술단장/황악신문

#시골 촌놈 국악명인이 되다

#먹고 사는건 여전한 인생의 숙제

그는 농소면 신촌에서 3대조부터 정착해온 토종 김천 촌놈이다. 그가 자란 신촌리는 농소면에서 가장 큰 동네로 윤씨와 남씨가 주류를 이루고 있다.

-가장 큰 상을 받은게 뭔가?

개인부문에서 지난 2017년 제19회 전국농악명인경연대회 개인전에서 우승해 국무총리상을 받았다.

-최근 공연중 기억나는 건...

지난해 8월경 캐나다 토론토에서 한인회 초청으로 해외공연을 한 적이 있다. 코로나 때문에 공연이 없어 개인적으로도 힘들었다. 이달 5.6.7일에는 덕수궁에서 공연이 잡혀 있다.

-먹고 사는데는 문제 없나?

코로나 때문에 굉장히 힘들었다. 개인공연과,출연료 등이다. 국악전공자들에게는 수강료를 받지 않는다. 외부인들에게는 가르치지 않는다. 제자들을 위해서다.

남필봉 풍악광대놀이패 예술단장/황악신문

-전국에서 가장 유명한 국악명인인데 출연료를 많이 받아야 하는 것 아닌가?

사실 그게 문제다. 가수들은 노래 한곡에 몇 천만원 받기도 하는데 우리 예술단이 공연하면 몇 백만원도 아까워 한다. 예술단들이 하향평준화 된 것도 문제다. 문화원등에서 잠시 배운 사람들이 무대에 서고, 공짜 공연을 하는걸 보면 뭐라고 말하기가 그렇다.

남필용 단장의 예술적 뿌리는 빗내농악이다. 자부심이 대단하고 언젠가 빗내농악을 위해 다시 기여할 의지도 나타냈다.

남필봉 풍악광대놀이패 예술단장/황악신문

-김천의 예술에 대해서 한마디

안타까운게 있다. 지역에서 지역의 예술인들을 활용해야 한다. 예를 들면 지역 농산물을 애용하는 것과 같다. 행사가 있을 때 외부 사람들을 비싼 비용을 주고 데려다 쓴다. 하지만 지역에 행사가 있을 때 무료봉사를 요청하곤 한다. 외부 단체에 수 천만원은 아깝지 않고, 지역의 예술단에 수백만원 주는 것도 아까워 하는 행태는 고쳐져야 한다.

그는 마지막으로 상설공연을 만들어 주는 것이 좋다고 강조했다. 정해진 시간에 가면 관광객도 그 공연을 볼 수 있고, 지역의 예술인들도 규칙적인 수입이 있어서 서로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남필봉 단장은 나름대로 농악에 있어서 정통코스를 거쳐 명인들중에서 최고의 경지(대상)에 뽑힌 명인중의 명인인다. 즉  장인이다.

그가 이끄는 농악단은 전주대사습놀이 우승,임방울국악체전 전국대회에서 대상,한국민속예술축제에서 대통령상 등 여러차례 수상했다.

<photo 모음>

#황악신문 #남필봉 풍악광대놀이패 단장 

 

 

김천황악신문  webmaster@hwangaknews.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천황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김천시 지례면 ,지례지 출판 기념회...지례 역사와 문화 집대성
김천시 지례면 ,지례지 출판 기념회...지례 역사와 문화 집대성
김천시청 실업팀, 농가 일손 돕기...봉산면 포도농가에서 구슬땀
김천시청 실업팀, 농가 일손 돕기...봉산면 포도농가에서 구슬땀
여백
Back to Top